제목우즈베키스탄, 암호화폐 세금 면제 및 공인된 거래소 준비. [Uzbekistan Prepares Crypto Tax Exemptions, Launches Licensed Exchange]2020-01-22 16:16:13
카테고리PRESS RELEASE/언론보도자료
작성자 Level 10

Uzbekistan Prepares Crypto Tax Exemptions, Launches Licensed Exchange

Uzbekistan Prepares Crypto Tax Exemptions, Launches Licensed Exchange

A new presidential decree in Uzbekistan envisages the introduction of tax exemptions for income obtained from operations involving crypto assets. The draft document published recently also incorporates proposals for the establishment of a blockchain valley and licensing regime for cryptocurrency miners. The country has just launched its first licensed crypto exchange.

Also read: Uzbekistan to Create National Mining Pool, Launch Licensed Exchange

The Central Asian Republic of Uzbekistan legalized cryptocurrency trading and introduced licensing for crypto exchanges with a decree signed by President Shavkat Mirziyoyev in the fall of 2018. An earlier decree issued by the head of state in the summer of that year laid the legal grounds for other related activities in order to develop the country’s digital economy.

Uzbekistan Prepares Crypto Tax Exemptions, Launches Licensed Exchange

Uzbekistan now prepares to exempt income obtained in cryptocurrency operations from taxation. A draft-decree containing provisions to that effect has been published last week for public discussion. Furthermore, Presidential Decree ID-12538 “On the measures for further development of the circulation of crypto assets in the Republic of Uzbekistan,” excludes crypto transactions from the scope of the nation’s foreign currency regulations. The draft document details:

Operations of legal entities and individuals related to the circulation of crypto assets, including those carried out by non-residents, are not objects of taxation, and income received from these operations is not included in the tax base for taxes and other obligatory payments.

Earlier this month, the National Agency for Project Management (NAPM), a regulatory body responsible for the oversight of the digital economy including the crypto sector, announced its plans for 2020. One of the key priorities of the agency working under the presidency is to establish a “national mining pool” for all private miners who will enjoy preferential electricity rates. Also, all industrial-scale mining operations, according to the latest decree, will be subject to licensing starting from Feb. 1.

The government in Tashkent also intends to create a regulatory sandbox for testing crypto technologies called Uzbekistan Blockchain Valley. Authorities want to allow entities involved in the development of new financial products and services to implement them and conduct experiments without violating applicable laws. The proposals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pool and the sandbox came from NAPM, the Central Bank of Uzbekistan, the Ministry of Development of Information Technologies and Communications, and the Ministry of Energy.

Licensed Crypto Exchange Launched

Uznex, Uzbekistan’s new digital asset trading platform, is operated by the Korean company Kobea Group. Its launch was announced Monday, Jan. 20 during an opening ceremony in Tashkent where the Korean Cultural Center hosted an international blockchain conference. The event gathered representatives of crypto companies from South Korea, Japan, and Singapore as well as officials from Uzbekistan’s ministries and government agencies, the country’s national information agency Uza reported. Kobea Group also opened its first office in the region.

Uzbekistan Prepares Crypto Tax Exemptions, Launches Licensed Exchange

According to another report, by the local edition of Sputnik, Uzbekistan citizens will be allowed only to sell cryptocurrencies on Uznex.com, while foreign entities and nationals residing in the country will have full access to its services within the framework of the country’s legislation. For the time being, Uznex is the only cryptocurrency exchange operating legally in Uzbekistan and possibly in the whole region.

The platform is now online and offers several trading pairs against bitcoin core (BTC) and the stablecoin tether (USDT). These include bitcoin cash (BCH) and ethereum (ETH). According to the announcement quoted by local media, Uznex should support several fiat options such as Uzbekistan’s national currency, the som (UZS), U.S. dollar (USD), and credit cards. However, the fiat payment and withdrawal methods are not currently available on the Uznex website, which is still in beta.

The exchange will also serve global users in the future who want to invest in digital financial assets, make international transfers or need access to credit. The Korean operator intends to play an active role in Uzbekistan’s socio-economic life. Its plans include the establishment of blockchain departments in the country’s leading universities.


우즈베키스탄, 탈세 준비, 허가된 거래소 개설

우즈베키스탄의 새로운 대통령령에서는 비밀 자산 운용에서 얻은 소득에 대한 면세혜택의 도입을 계획하고 있다. 최근 발간된 이 문서 초안에는 블록체인 계곡의 건설과 암호화된 광부들을 위한 허가제도도 포함되어 있다. 그 나라는 이제 막 첫 번째 암호 교환을 시작했다.

세금 무료 암호화 운영

우즈베키스탄 중앙아시아공화국은 2018년 가을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이 서명한 법령으로 암호교환을 합법화하고 암호교환을 위한 라이선스를 도입했다. 그해 여름 국가원수에 의해 발표된 조기 법령은 그 나라의 디지털 경제를 발전시키기 위해 기타 관련 활동의 법적 근거를 마련했다.

우즈베키스탄은 현재 비밀통화 운영에서 얻은 소득을 과세 대상에서 제외할 준비를 하고 있다. 그러한 취지의 조항이 포함된 결의안 초안이 지난 주 공개 토론용으로 발표되었다. , 대통령령 ID-12538 "우즈베키스탄 공화국의 암호자산 유통의 추가 전개 대책에 대해서는, 국가의 외화 규정의 범위에서 암호 거래를 배제한다. 초안 문서 세부 정보:

 

비거주자가 실시하는 것을 포함하여 암호자산의 유통과 관련된 법인과 개인의 운영은 과세 대상이 아니며, 이러한 사업에서 받은 소득은 세금 및 기타 의무지급에 대한 과세표준에 포함되지 않는다.

이달 초 암호 분야를 포함한 디지털 경제의 감독을 담당하는 규제기관인 국가프로젝트관리기구(NAPM) 2020년 계획을 발표했다. 대통령 직속 기관에서 일하는 핵심 우선순위 중 하나는 전기요금 우대 혜택을 누리게 될 모든 민간 광부들을 위한국가광업소를 설립하는 것이다. 또 이번 조례에 따라 2 1일부터 모든 산업 규모의 광업도 허가 대상이다.

 

타슈켄트 정부도 우즈베키스탄 블록체인 계곡이라는 암호기술을 시험하기 위한 규제 샌드박스를 만들 계획이다. 당국은 새로운 금융 상품과 서비스의 개발에 참여하는 기업들에게 적용 가능한 법을 위반하지 않고 그것들을 시행하고 실험을 수행하도록 허용하기를 원한다. 수영장과 샌드박스 설치 제안은 NAPM, 우즈베키스탄 중앙은행, 정보통신부, 에너지부에서 나왔다.

 

라이센스가 부여된 Crypto Exchange가 시작됨

우즈베키스탄의 새로운 디지털 자산 거래 플랫폼인 우즈넥스는 한국 회사인 코베아 그룹이 운영하고 있다. 그것의 발사는 1 20일 월요일 한국 문화원이 국제 블록체인 회의를 주최한 타슈켄트에서 열린 개막식에서 발표되었다. 이 행사에는 한국, 일본, 싱가포르의 암호 회사 대표들과 우즈베키스탄의 각 부처 및 정부 기관 관계자들이 참가했다고 한국의 국가 정보 기관인 Uza가 보도했다. 코베아 그룹도 이 지역에 첫 사무실을 열었다.

또 다른 보고서에 따르면, 스푸트니크 지에 따르면, 우즈베키스탄 국민들은 Uznex.com에서만 암호화를 팔 수 있고, 그 나라에 거주하는 외국 기업들과 나라들은 그 나라의 법제의 틀 안에서 그것의 서비스에 완전히 접근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한다. 당분간, 우즈넥스는 우즈베키스탄과 아마도 전 지역에서 합법적으로 운영되는 유일한 비밀 통화 교환국이다.

 

이 플랫폼은 현재 온라인 상태이며 비트코인 코어(BTC)와 안정적인 코인 테더(USDT)에 대해 여러 개의 트레이드 페어를 제공한다. 여기에는 비트코인 현금(BCH)과 에테레움(ETH)이 포함된다. 현지 언론이 인용한 발표에 따르면 우즈넥스는 우즈베키스탄의 국가 통화, som(UZS), 미국 달러(USD), 신용카드 등 여러 가지 피아트 옵션을 지원해야 한다. 그러나 피아트 결제와 인출 방식은 아직 베타 상태인 우즈넥스 홈페이지에서는 현재 이용할 수 없다.

 

이 교환은 또한 디지털 금융 자산에 투자하기를 원하거나, 국제적인 이전을 원하거나, 신용에 접근할 필요가 있는 세계 사용자들에게 미래에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 한국 사업자는 우즈베키스탄의 사회경제적 삶에서 적극적인 역할을 할 계획이다. 그 계획에는 국내 유수의 대학에 블록체인 학과를 신설하는 것도 포함되어 있다.


출처: Bitcoin.com (https://news.bitcoin.com/)